인천경제자유구역서비스

 
 
 
 
 
HOME  >  CEO스토리  >  CEO명구
  신학은     23-12-21
  李成滿   201

불가사의(不可思議)를  알고  깨닫는  것이  내  인생  철학의  결론이다.

신학(神學)은  신앙하면서  철학  하는  것이다.

철학이란  생각하는  것인데  신앙이란  모르기  때문에  믿고  또  깨달은  후  믿는  것이다.

 

우리가  과거에  실패한  걸  회한(悔恨)할  필요는  없다.

다음부터는  다시는  그런  잘못을  안  하리라  결심하면  된다.


 - 다석 류영모 (사상가,  토착  신학자,  1890~1981)  - 




단순과 간결
에머슨의 대답



등록글 : 761 건 [ 페이지 1 / 51 ]
761 |   평범  | 李成滿 | 24-03-20 | 117
760 |   邪(사)  | 李成滿 | 24-03-05 | 153
759 |   탕왕의 세숫대야  | 李成滿 | 24-02-28 | 145
758 |   악행의 형벌  | 李成滿 | 24-02-28 | 151
757 |   충분한 불행  | 李成滿 | 24-02-27 | 134
756 |   건강한 의심  | 李成滿 | 24-02-25 | 176
755 |   잔잔하라  | 李成滿 | 24-01-23 | 216
754 |   행복의 성질  | 李成滿 | 24-01-17 | 191
753 |   사람들의 수  | 李成滿 | 24-01-01 | 201
752 |   진정한 형벌  | 李成滿 | 23-12-27 | 250
751 |   에머슨의 대답  | 李成滿 | 23-12-26 | 206
750 |   신학은  | 李成滿 | 23-12-21 | 201
749 |   단순과 간결   | 李成滿 | 23-12-03 | 239
748 |   우주혁명   | 李成滿 | 23-11-28 | 241
747 |   도덕적 완성  | 李成滿 | 23-11-17 | 235
 
   1  2  3  4  5  6  7  8  9  10  11  12  13  14  1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