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천경제자유구역서비스

 
 
 
 
 
HOME  >  CEO스토리  >  CEO명구
  놓아 보내라     22-06-29
  李成滿   516

지혜로운  사람은  에너지가  방어적인  양상으로  기울  때마다

그것을  놓아  보낼  수  있도록  늘  마음의  중심에  머문다.


에너지가  움직이고  의식이  그것에  이끌려가기  시작하는  것

을  감지하는  순간  힘을  빼고  놓아  보내라.


놓아  보낸다는  것은  에너지  속으로  딸려  들어가는  대신

뒤로  떨어져  나옴을  말한다.


 - 마이클 A. 싱어 저, 상처받지 않는 영혼에서 -




데카르트의 신
깨침



등록글 : 775 건 [ 페이지 7 / 52 ]
685 |   군자다움  | 李成滿 | 22-12-02 | 477
684 |   아원자  | 李成滿 | 22-12-01 | 701
683 |   부당한 재물  | 李成滿 | 22-11-25 | 514
682 |   비바람   | 李成滿 | 22-11-07 | 428
681 |   고요한 뒤  | 李成滿 | 22-10-14 | 464
680 |   두 사람의 원칙  | 李成滿 | 22-09-25 | 540
679 |   궁극의 질문   | 李成滿 | 22-09-21 | 468
678 |   동일한 생체  | 李成滿 | 22-09-10 | 459
677 |   生而知之  | 李成滿 | 22-09-06 | 473
676 |   배우기 좋아하는 사람  | 李成滿 | 22-08-30 | 470
675 |   최적의 호흡  | 李成滿 | 22-08-25 | 437
674 |   신이 무엇입니까?  | 李成滿 | 22-08-15 | 424
673 |   불멸성 考察  | 李成滿 | 22-08-10 | 430
672 |   신의 편애  | 李成滿 | 22-08-02 | 447
671 |   간디의 예수론  | 李成滿 | 22-08-01 | 420
 
   1  2  3  4  5  6  7  8  9  10  11  12  13  14  1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