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천경제자유구역서비스

 
 
 
 
 
HOME  >  CEO스토리  >  CEO명구
  먼 훗날 우리가      19-02-25 17:04:13
  李成滿   676

먼  훗날  우리가  하나님  앞에  설  때

주님은  우리에게  어떤  종교에  속했느냐고  묻지  않고,

네가  이웃에게  어떤  사람이었느냐?”고  물으실  것입니다.

 

- 서울  청파감리교회  김기석  목사의  설교에서 -




힐렐이나 가말리엘
독점의 시대



등록글 : 642 건 [ 페이지 5 / 43 ]
582 |   경제관 인생관  | 李成滿 | 19-04-08 | 506
581 |   현명한 수도승  | 李成滿 | 19-04-01 | 516
580 |   속죄와 구원   | 李成滿 | 19-03-21 | 546
579 |   우리의 것   | 李成滿 | 19-03-14 | 547
578 |   독점의 시대  | 李成滿 | 19-03-08 | 1801
577 |   먼 훗날 우리가   | 李成滿 | 19-02-25 | 676
576 |   힐렐이나 가말리엘  | 李成滿 | 19-02-22 | 606
575 |   자연과 사람  | 李成滿 | 19-02-16 | 561
574 |   자신의 죄  | 李成滿 | 19-02-12 | 570
573 |   비교하지 마라.  | 李成滿 | 19-01-30 | 606
572 |   경계  | 李成滿 | 19-01-12 | 635
571 |   하나님의 거처  | 李成滿 | 19-01-04 | 653
570 |   단맛 나는 과자  | 李成滿 | 18-12-31 | 595
569 |   마음의 소원  | 李成滿 | 18-12-06 | 660
568 |   놓치는 일  | 李成滿 | 18-11-29 | 583
 
   1  2  3  4  5  6  7  8  9  10  11  12  13  14  15